print this page
조회 수 105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송영찬 국장>  기독교개혁신보(www/rpress.or.kr)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로서 하나님과의 긴밀한 관계를 통해 얻어진 새로운 신지식(神知識), 곧 하나님을 아는 지식에 합당한 생활을 해 나갈 때에, 거기에는 이 세상 생활의 양태와는 다른 새로운 삶의 형태가 발생하게 된다. 우리는 이 세상과는 다른 삶의 목적을 가지고 살고 있기 때문에 새로운 사회 현상이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것이다.


따라서 하나님의 이름 앞에 합당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이 많아질수록 이 땅에는 하나님 나라적인 사고 방식과 생활 방식이 두드러지게 나타나서 새로운 사회 활동이 발생된다. 바로 그 모습이 점차적으로 확장되어 이 세상에 하나님의 나라를 구체적으로 현시하게 된다. 그것이 바로 교회이다.


우리가 자주 주의 기도문을 통해 하나님의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옵소서라고 기도할 때에는 하나님의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셔야 한다는 당위적인 사실 만을 생각할 것이 아니라, 바로 그렇게 기도하는 우리에게 그에 합당한 삶의 모습들이 유형적으로 구축되어야 할 것에 대하여 더 깊이 생각해야 한다.


그러한 삶의 자세가 자연스럽게 이 땅에 하나님 나라적인 삶의 형태를 구축하는 사회인 교회를 구성하게 되고 그것이 점차 확장되어 하나님 나라를 건설하게 된다는 점을 중시해야 한다.


그러한 정신을 가지고 살아갈 때에 우리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을 정당하게 모시게 된다. ‘나라이 임하옵시며라고 기도하는 것은 그처럼 하나님에 대하여 바르게 예우하는 구체적인 삶의 한 모습이다. 또한 하나님의 이름 앞에서 살아가는 우리의 정당한 삶의 모습 속에서 나타나게 될 하나님 나라의 구체적인 현시를 소원하는 기도이다.


따라서 나라이 임하옵시며라고 하는 기도는, 하늘에 있는 국가가 이 땅에 내려온다는 말이 아니라, 하나님의 통치가 우리를 통해 이루어질 것을 목적으로 하는 기도이다. 그래서 우리는 대요리문답 1문에서 말하는 것처럼,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바탕으로 살아가는 생활 속에서 하나님의 다스리심을 우리의 삶으로 나타내어야 한다.


우리가 하나님 나라의 시민답게 살아감으로써 하나님의 나라를 구체적으로 구현할 뿐만 아니라, 그 일을 통해 하나님의 통치가 정당하게 행사되게 함으로써 우리는 하나님의 통치를 드러내는 그릇 역할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2 그리스도인의 양심의 자유 이재섭 2016.10.22 14
» 하나님의 나라를 드러내는 삶 이재섭 2014.11.21 1052
340 성도 중의 성도는 이렇게 삽니다/ 창골산 봉서방드림자료 이재섭 2014.09.30 1125
339 <임금님 귀는 당나귀다> 이재섭 2014.09.16 1328
338 [데스크 칼럼] 바벨탑 이재섭 2013.07.15 1975
337 거창고등학교 이야기- 울타리 없는 학교 이재섭 2013.06.22 2170
336 손양원 목사님의 감사기도 이재섭 2013.06.15 1834
335 부활하신 그리스도의 나타나심 51 이재섭 2013.04.06 2755
334 그리스도의 오심에 대한 이해_ 6 file 이재섭 2013.03.25 2817
333 [목회칼럼] 시급한 차세대 선교 34 file 이재섭 2013.03.13 3322
332 특별한 만남- 한 교회 방문 2 file 이재섭 2013.02.18 4043
331 특별히 아름다운 인연..!! 3 file 이재섭 2013.01.23 3464
330 하나님의 뜻을 아는 방법 2 file 이재섭 2013.01.19 3283
329 축하의 글을 보내온 형제 어머니 권사님으로부터 온 편지- file 이재섭 2012.12.29 3506
328 축하드립니다. 6 이영재 2012.12.26 3443
327 우리 살아가는 날 동안 / 용혜원 목사님 시 file 이재섭 2012.12.18 3380
326 성탄절을 앞두고- 3 file 이재섭 2012.12.12 3092
325 데스크칼럼] 겨울 이재섭 2012.12.05 2952
324 박해를 견디고 자유를 얻은 교회 8 file 이재섭 2012.11.28 2965
323 박해속에서도 성장하는 교회 2 file 이재섭 2012.11.15 33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