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
  1. 부랴트 공화국 시골의 픙경

    기차에서 내다 본 부랴트 공화국 모습- 러시아 민족도 비슷하다.
    Date2009.02.25 By이재섭 Views2408
    Read More
  2. 부라트 종족 삼손 전도사가 사역하는 원주민 교회

    부랴트 종족 마을 깊숙이 자리잡은 빌체르 교회가 눈에 싸여 있다. 사역비를 지원하고 있는 교회여서인지 더욱 정겹게 느껴진다.
    Date2009.02.17 By이재섭 Views1489
    Read More
  3. 쌓인 눈을 한쪽으로 치운 탓에 온통 눈더미다

    소방차가 와서 빌체르 교회에서 난 불을 끄는 사이에 잠시
    Date2009.02.17 By이재섭 Views1251
    Read More
  4. 빌체르 교회 성도들과 설교하는 이 선교사

    신자가 극소수인 부랴트 종족 원주민 성도들
    Date2009.02.17 By이재섭 Views1172
    Read More
  5. 루돌프 사슴코처럼 유모 썰매를 끄는 아기 엄마

    시베리아 곳곳에서 썰매에 아기를 태워 끌고 가는 모습이 보인다. 곧 철거될 예정인 목조 건물- 왼쪽 집에 미하일 목사님이 살고 있다
    Date2009.02.11 By이재섭 Views1676
    Read More
  6. 겨우내 쉽게 녹지 않는 눈사람

    러시아에서도 소의 해를 기념하는 눈사람을 누군가 만들었다. 아파트 1층에 사무실이나 학원, 상점 등 여러 용도로 사용하고 있다. 현금 수납하는 창구에 찬미 등록금을 내러 갔다가 찰칵~
    Date2009.02.11 By이재섭 Views1504
    Read More
  7. 시베리아의 긴 겨울 동안 자연스럽게 오가는 주민들

    긴 겨울 동안 눈과 얼음에 싸인 시베리아지만 일상생활은 별 차이가 없다. 유모차에 아기를 태워 꽁꽁 언 길을 가는 아기 엄마들
    Date2009.02.11 By이재섭 Views1320
    Read More
  8. 앙가라 강변에 자물쇠가 꼭꼭 채워져 있다

    연인들이 찾아와 자신들의 사랑을 지속하기 위해 자물쇠를 채워 놓았다. 열쇄는 강물에 버렸을까- 이들만이라도 이혼없이 한 평생 잘 살았으면 좋겠다.
    Date2009.02.09 By이재섭 Views1246
    Read More
  9. 겨울마다 이르쿠츠크 곳곳에 얼음 조각이 들어선다

    이르쿠츠크 주 청사 앞 광장에 여러 종류의 얼음 조각들이 들어서 있다
    Date2009.02.09 By이재섭 Views1228
    Read More
  10. 원주민 교회 행사에 참여한 이 선교사

    멀리 시베리아 마을에 갈 때면 과일 등 먹거리를 사서 챙겨 간다.
    Date2009.02.09 By이재섭 Views1320
    Read More
  11. 삼손 전도사와 자리를 같이 한 이 선교사-

    이르쿠츠크 노회 주최 성경학교(전도사 자격 부여) 졸업생들과 함께 학생들을 대상으로 18시간에 걸쳐 에베소서 집중 강의를 한 바 있다.
    Date2009.02.03 By이재섭 Views1258
    Read More
  12. 시베리아의 겨울- 수력발전을 위해 막은 앙가라댐

    이르쿠츠크의 겨울은 온통 눈과 얼음에 싸여 있다. 바이칼 호수에서 흘러내리는 앙가라강을 막은 양가라 댐을 배경으로
    Date2009.02.03 By이재섭 Views1350
    Read More
  13. 겨울 나라답게 사방에 설치한 미끄럼틀

    나무로 만든 이 미끄럼틀은 무료이다. 바닥에 길게 얼음 길이 나 있어 멀리까지 미끄러진다. 도시 곳곳에 설치되어 있다.
    Date2009.01.19 By이재섭 Views1278
    Read More
  14. 눈 길을 따라 유모차를 끌고 가는 시베리아 엄마들

    춥고 긴 겨울 나라답게 바깥 기온에 관계없이 아기들을 데리고 외출하는 시베리아 엄마들- 절대로 등에 없는 법이 없다. 계단이 나타나면 지나가는 남자를 불러 유모차를 옮겨 달라고 한다.
    Date2009.01.19 By이재섭 Views1469
    Read More
  15. 빌체르 교회 삼손 집사 안수식 후 가진 만찬

    여러 부라트 마을과 이르쿠츠크에서 온 성도님들이 자리를 같이 했다. 이 선교사를 비롯해 축하객들이 음식을 챙겨오고 빌체르 교회 성도들 이 힘을 모아 잔치를 준비했다.
    Date2008.12.03 By이재섭 Views1165
    Read More
  16. 삼손 집사 안수식 장면- 목사 세 분이 안수했다

    지난 11월 9일 부랴트 종족 전도사(평신도 사역자로 빌체르 교회 담임) 인 삼손의 집사 안수식이 있었다. 이재섭 선교사, 미하일 목사님, 블라지미르 목사님이 안수했다.
    Date2008.12.03 By이재섭 Views1219
    Read More
  17. 부랴트 종족 보한 마을 입구 표시

    부랴트 종족 보한 구 입구 표시판 - 샤만 지역답게 복을 비는 샤만 흔적이 여기 저기 보인다.
    Date2008.12.03 By이재섭 Views1327
    Read More
  18. 눈에 싸인 이르쿠츠크 아파트 풍경

    아직 10월이 끝나지 않았지만 몇 차례 눈이 내렸다
    Date2008.10.30 By이재섭 Views1392
    Read More
  19. 러시아에서 피는 꽃- 모두 하나님의 작품

    바이칼 호수 근처 케이블카 설치된 부근 산에서
    Date2008.10.11 By이재섭 Views1281
    Read More
  20. 아침 기온 0도 정도 쌀쌀한 날씨를 보이는 이르쿠츠크

    저만치 이스타나가 서 있다. 유난히 러시아 사람들이 선호하는 차로 중고값이 무척 비싼 편이다.
    Date2008.10.09 By이재섭 Views154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9 Next
/ 2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