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
2020.01.29 20:56

20년 전에 있었던 일

조회 수 15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카자흐스탄 어려운 선교 현장 속에서도 스스로 뒤로 물러서는 것은 주님이 기뻐하시는 바가 아니다. 

사라 선교사가 이따금 몸에 마비 현상이 오고 나또한 심장에 타격을 입은  통증이 계속되어 

마음속으로 한국에 나가  쉬어야겠다고 생각하게 되었다

  그러자 기도 시간에 하나님께서 질책하셨다

 네가  일하기 싫으면 그만 두라

 주님, 제가 언제 일하기 싫다고 했습니까

  마음속에 한국에 가서 쉬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지 않았냐

 그래서 다시 회개하고 다짐을 했다

 제가 잘못했습니다. 주님, 주님의 뜻이라면 환경이 우리를 밀어내지 않는   이곳에서 죽게 

되더라도 이대로 남겠습니다. 

   각오를 새로이 헸다. 어쩌면 주님의 사람의 생각하고 있는 것까지 속속들이 알고 계실까. 


   이따금 사라 선교사 입으로 주님의 음성이 들렸다

  나는 목사로서 행여나 잘못된 영에 의한 것이 아닐까 하고 주의하면서 듣게 된다

   성경으로 응답해 주세요 라고 기도해 보라고 했다.

   신기하게도 성경이 연결되어 살아있듯이 말하는 것이었다.

  사라 선교사가 성경을 저만큼   못하고 있음에도 성경 전체를 망라해 계속 

   이어져 필요한 말씀을 하실 때는 인정하지 않을  없었다

하나님은 성경이 자기 책이라 이처럼 자유자재로 구사하시는구나 하고 생각했다

 예수께서 이르시되, 손에 쟁기를 잡고 뒤를 돌아보는 자는 하나님의 나라에 합당치 

아니하시니라 하신지라 9:6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20년 전에 있었던 일 이재섭 2020.01.29 153
340 그리스도인의 양심의 자유 이재섭 2016.10.23 286
339 하나님의 나라를 드러내는 삶 이재섭 2014.11.22 1329
338 성도 중의 성도는 이렇게 삽니다/ 창골산 봉서방드림자료 이재섭 2014.09.30 1403
337 <임금님 귀는 당나귀다> 이재섭 2014.09.17 1572
336 [데스크 칼럼] 바벨탑 이재섭 2013.07.15 2250
335 거창고등학교 이야기- 울타리 없는 학교 이재섭 2013.06.23 2298
334 손양원 목사님의 감사기도 이재섭 2013.06.15 1936
333 부활하신 그리스도의 나타나심 51 이재섭 2013.04.07 2862
332 그리스도의 오심에 대한 이해_ 6 file 이재섭 2013.03.25 2924
331 [목회칼럼] 시급한 차세대 선교 34 file 이재섭 2013.03.13 3440
330 특별한 만남- 한 교회 방문 2 file 이재섭 2013.02.18 4169
329 특별히 아름다운 인연..!! 3 file 이재섭 2013.01.23 3579
328 하나님의 뜻을 아는 방법 2 file 이재섭 2013.01.19 3397
327 축하의 글을 보내온 형제 어머니 권사님으로부터 온 편지- file 이재섭 2012.12.30 3586
326 축하드립니다. 6 이영재 2012.12.27 3550
325 우리 살아가는 날 동안 / 용혜원 목사님 시 file 이재섭 2012.12.18 3479
324 성탄절을 앞두고- 3 file 이재섭 2012.12.12 3207
323 데스크칼럼] 겨울 이재섭 2012.12.06 3061
322 박해를 견디고 자유를 얻은 교회 8 file 이재섭 2012.11.29 307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